연예인 이슈2007.11.19 22:02

'1박2일' PD, "'무한도전' 표절 아니다"


[OSEN=조경이 기자]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KBS ‘1박 2일’은 끊임없이 MBC ‘무한도전’과 비교당하고 있다. 담당 이명환 PD의 고민과 투지도 바로 그 곳에서 시작한다.

‘1박 2일’의 기획의도는 아름다운 삼천리 금수강산의 구석 구석을 찾아 시청자들과 함께 호흡하자는 여행 프로그램을 만들자는 것. 국내 최초 리얼 버라이어티 쇼를 표방하는 '무한도전’과는 출발점 부터가 다르다. 한 쪽은 ‘여행’의 참 맛을 찾자는 것이고 다른 한쪽은 일상 속에서의 무모한 ‘도전’을 강조하고 있다.

그럼에도 "‘1박 2일’이 ‘무한도전’을 따라가고 있다”는 말이 자주 나오는 게 현실이다.


국내 제작자의 입장에서는 시청률이 나오지 않는 것보다 더 자존심 상하는 일이 아닐 수 없다. 담당 PD의 입을 통해서 ‘1박 2일’의 진실을 들어봤다.

이PD는 “‘무한도전’이랑 비슷하다는 말이 나오는 것이 ‘남자 6명’에 ‘리얼 버라이어티’를 표방한다는 것이다. 거기에 대해서는 나름대로 말씀 드리자면 ‘남자 6명’의 구성은 ‘1박 2일’하기 전에 ‘준비됐어요’ 부터 시작했던 멤버들 그대로다. 우리가 그쪽을 벤치마킹한 것도 아니고 오다 보니까 고정 6명으로 멤버 세팅이 된 것이다. ‘준비됐어요’ 할 당시에는 모니터링도 없었으면서 ‘1박 2일’ 할 때는 말들이 많이 들려왔다”고 밝혔다.

“리얼리티 쇼라는 부분에 있어서는, ‘무한도전’이 예능계의 흐름을 이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지만 거기를 쫓아서 간 것은 아니다”며 “예능프로그램의 전체 트렌드가 어느 방향으로 나가게 되면 거기에 더듬이를 새우는 것은 흐름이다. ‘연애’ 프로가 많을 때는 ‘장미의 전쟁’ ‘연애편지’로 가고 게임 할 때는 ‘X맨’ 같은 것을 하고. 유행들이 순환을 한다. 이제는 흐름 자체가 ‘리얼리티가 있어야 한다’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 연예오락 프로그램에만 국한되는 흐름은 아닌 것 같다. ‘무한도전’과 똑같다 표절이다라는 것은 받아들일 수가 없다”고 분명히 했다.

‘1박 2일’만이 가지고 있는 특색에 대해서는 “리얼리티를 넘어선 내추럴이라고 표현하고 싶다”며 “자연스러운 일상들. 차 타고 가면서 잡담하고 밥 먹고 씻고. 연예인들의 진솔한 모습에 일반인들의 접촉도 그 자연스러운 부분을 더 유연하게 만든다. 그 분들과 만나서 생기는 내추럴 함이 포인트라고 생각한다. 리얼리티만 추구해서 연예인들끼리 여행가서 도전하고 유적지 관람만 하고 그러면 그만큼 반향은 없었을 거라고 본다. 하지만 ‘1박 2일’은 전국 방방곡곡 돌아다니면서 일반인들과 함께 실제 인간적인 모습들을 담는다. 그것을 시청자들도 좋아하시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18일 방송된 ‘해피선데이’는 18.9%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동 시간대 시청률 경쟁에서 1위를 차지했다. MBC ‘일요일일요일 밤에’는 13.2%, SBS ‘일요일이 좋다’는 8.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TNS미디어코리아 기준). 3주 연속 일요일 저녁은 ‘해피선데이’가 최강자로 자리하고 있으며 ‘해피선데이’ 안에 여행 버라이어티 ‘1박 2일’이 있다.

토요일 저녁에는 '무한도전’, 일요일 저녁은 ‘1박 2일’이 나서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는 중이다. 굳이 '도전’이냐 ‘여행’이냐 그 경계를 나눌 필요는 없어 보인다.

crystal@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sted by 블로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 연예인2007.11.11 15:51

꽃가마에서 내리는 힐튼, 美 피플지에 공개



지난 8일 MBC '무한도전' 에 출연한 패리스 힐튼(26)의 촬영 모습이 미 언론에 공개됐다.

10일(현지시각) 미국의 연예주간지 '피플' 인터넷판은 메인 화면 '포토 스페셜' 코너에 '패리스 힐튼: 서울 시스터(Paris Hilton: A Seoul Sister)'이라는 타이틀로 힐튼의 무한도전 촬영 모습을 공개했다.

피플은 패리스 힐튼과 함께 'V'포즈를 취한 정준하의 사진을 메인에 공개하는 한편 총 6장의 사진을 통해 한국의 전통의상을 입은힐튼의 모습을 구체적으로 소개했다.

피플은 "힐튼이 한국의 인기 버라이어티 쇼 '무한도전(Ifinite Challenge)'에 출연해 '환상적인 한복(gorgeous hanbok)'을 입고 촬영에 임했다"라고 전하며 한복이 한국의 전통의상이라는 소개를 빼놓지 않았다.

이어 분홍색 한복을 입은 힐튼이 꽃가마에서 내리는 모습을 공개하면서 "힐튼이 전통의상을 입고 아름다운 경치를 감상하는 등 한국이라는 나라를 경험 하는데 초점을 맞춘 것 같다"라고도 전했다.

이 밖에도 무한도전의 여섯 멤버가 힐튼과 악수를 하며 따듯하게 환영하는 모습과, 힐튼이 젓가락을 쥔 채 한국 전통의 상차림을 경험하는 모습 등을 차례로 소개했다. 피플지는 또 "힐튼이 현지 언론과의 기자회견에서 가장 좋아하는 한국 음식으로 '비빔밥(Bibimbap)을 꼽았다"라고 덧붙여 전했다.

힐튼은 무한도전 촬영 다음날인 9일 기자회견에서 "무한도전의 여섯남자들은 너무 재미있고 유쾌했다"라고 촬영 후일담을 전한 바 있다.

지난 7일 입국 4박 5일 동안 숱한 화제를 만든 힐튼은 오늘(11일) 오후 로스앤젤레스로 출국한다.

노컷뉴스 전수미 기자 coolnwarm@cbs.co.kr


(대한민국 중심언론 CBS 뉴스FM98.1 / 음악FM93.9 / TV CH 412)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osted by 블로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동영상2007.11.04 09:45


Posted by 블로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